2007/07/29

모처럼 서울을 벗어나 맛집을 찾아갔다. ;)
이곳은 특히 오리고기로 매우 유명한 맛집이라 한다.

위치는 경기도 하남시 항동. 올림픽대교를 지나 서하남 IC 를 타고 고골 방향으로 들어오다 고골을 지나 고골 유원지로 가는 방향으로 조금만 들어가면 나온다. 요즘의 맛집 트렌드 중 하나는 이렇게 서울 근교에 위치하고 주말이나 휴일에 서울에서 오는 손님들을 끌어모으는 것인듯 하다. 이런 집들 중에서 의외로 뛰어난 맛집들이 많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로 위의 약도를 참고하시라...

드디어 도착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 토방에 도착하니 나무로 외벽을 꾸민 높다란 3층 건물이 나온다. 이 건물 전체가 음식점이니 엄청 크다. 그런데 어디서 소문듣고 왔는지 손님이 워낙 많아서 30 분 정도는 기다려야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본으로 나오는 반찬들은 샐러드, 무쌈, 김치, 겉절이 등등인데 반찬들 맛도 괜찮은 편이다. 이곳에서 메인 요리는 역시 육류들이기 떄문에 야채 위주로 반찬들이 나온다.
여기서 시킨 요리는 "훈제오리와 들깨수제비" (30,000) 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바로 오늘의 메인 요리인 훈제 오리고기 이다. 보통 훈제 오리고기는 약간 질기거나 껍질이 딱딱하기 마련인데, 이 오리고기는 몹시 부드럽고 오리고기 특유의 비린내도 전혀 나지 않았다. 너무나 육질이 부드러워 입안에서 살살 녹는 느낌이다... ^^
바로 이 한접시가 1인분인데 3명이 함께 먹으면 적당한 분량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리고기를 먹은 후 나오는 들깨수제비 이다. 매우 고소하고 맛있다! 아마 들깨를 듬뿍 갈아 넣어서 만든 것 같은데, 뻑뻑한 느낌은 전혀 들지않았다.
오리고기를 실컷 먹고나니 약간 느끼한 기분이 들었는데, 깔끔하게 수제비로 입가심으로 하니 참으로 별미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게 토방의 메뉴판이다. "훈제오리와 들깨수제비" 를 하나 시키면 3 명 정도가 같이 먹을 수 있는 분량이 된다. 다음번에 기회가 되면 다른 요리들도 먹어 봤으면 싶다. ^^


댓글을 달아주세요!
  1. -_- 2010.05.03 11: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족들 끼리회식할때 몇 번 갔었는데 맛있습니다 이곳 ㅋㅋㅋ

이름 암호 홈페이지